지난 12월 10일 아름다운재단 오픈하우스가 열리던 날,
오픈하우스 손님들에 앞서 먼저 재단을 점령한 손님들이 있었습니다.
바로 어린이 나눔클럽 친구들!

 

이 날 오전, 회의실에서는 나눔클럽 수료식이 열렸답니다.
(나눔클럽 수료식이란? 나눔클럽 가족들이 함께 한 해의 나눔클럽 활동을 돌아보는 시간,
나눔클럽 수료증 & 어린이 모금가 ‘반디’ 인증서 받기, 재능나눔 콘서트, 부모님 한말씀의 시간으로 구성
)
나눔클럽 친구들은 수료식 행사를 마치고 재단 구석구석을 돌아보았어요. 

마침 재단 2층 한쪽 벽면에는 오픈하우스를 맞아 “아름다운재단에 바란다”는 코너의 팻말이 걸려있었어요.
재단을 방문한 기부자들이 재단에 남기고 싶은 한 마디를 적는 코너!
에너지 넘치는 우리 나눔클럽 친구들이 여기를 그냥 지나칠 수 없죠~~~ ioi

 

 

 삐뚤빼뚤 작은 글씨로 빼곡이 남긴 메시지들~
우리 친구들이 어떤 쪽지를 남겼나 한 번 읽어볼까요?

☆ 중학생을 위한 어린이나눔클럽을 만들어주세요~  나눔의 기쁨을 계속 느끼고 싶습니다 ♡ 2011.12.10 조하은 
└> 하은아, 선생님이 힘좀 써볼께. ^^ 우리 하은이! 2년 동안 정이 많이 들었는데… 졸업이라니 너무 아쉽다. ㅠ.ㅜ 

곤충채집 활동도 했으면 좋겠다.
└> 앗, 이 쪽지 누가 남겼닝? 선생님이랑 얘기좀 하자. ^^  
아이들의 솔직한 마음이 담긴 쪽지에 빵 터져졌더랬습니다. ㅎㅎ 이 도심 속에서도 동심은 살아있어요!

내년에도 더 충실히 나눔클럽 활동에 임하겠습니다. 나눔클럽 홧팅~!
└> 오케이~! 올해도 우리 화이팅 하자!

아름다운재단이 영원했으면 좋겠다. 그리고 중학생이 되기 전 까지 나눔을 열심히 실천할 것이다!  2011.12.10 윤소원
└> 소원아, 올해도 나눔실천 열심히 하자. 소원이의 응원을 힘입어 아름다운재단도 힘낼께!

너무 재미있어요. 더욱 많은 가난한 어린이들을 도울 수 있으면 좋겠어요. 홧팅!
내가 크면 아름다운재단에 기부를 하겠다. 그리고 너무 재밌다. ^^ ♡
└> 재미있었다니 너무 고맙다 얘들아. ㅠㅠ 항상 어떻게하면 좀 더 재미있고 유익한 프로그램을 만들까나 고심인데, 
     너희들의 한 마디에 황소 기운이 솟는구나. 음무~~~ (벌써 황소 됐네;;) ㅎㅎ  

늘 처음처럼, ♡ BF
└> 항상 초심을 잃지 않을께요!

 

 

 

세로운 문제도 나 스스로 맞추고 알게되어서 기쁘고 간판처럼 정말로 아름다운재단이라고 생각된다. 
└> 정말로 아름다운재단이 되기 위해 더 열심히 뛸께요!

다음에도 커서도 나눔은 잊지 않고 계속할께요! from 채연
└> 채연아, 예쁜 다짐 잊지 말기로 꼭~ 꼭~ 약속해요! ^^ 

 

 

이건 부모님이 남긴 메모 같아요. ^^